Home 모터쇼 [파리모터쇼] 실용성 더한 ‘푸조 508 SW’ 공개…트렁크 용량 1,780ℓ
모터쇼

[파리모터쇼] 실용성 더한 ‘푸조 508 SW’ 공개…트렁크 용량 1,780ℓ


0
푸조 508 SW
푸조가 지난 2일(현지시각) 개막한 ‘2018 파리모터쇼’에서 ‘뉴 푸조 508 SW’와 ‘푸조 e-레전드 콘셉트’를 공개했다. 이와 함께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엔진을 선보였다.

뉴 푸조 508 SW는 푸조 508 세단을 기반으로 한 에스테이트 모델이다. 전장 4.78m, 전고 1.42m의 낮고 슬림한 차체와 역동적인 바디 라인을 기반으로 넉넉한 적재 공간을 확보했다. 트렁크 공간은 기본 530ℓ이다. 2열 시트를 6:4 풀플랫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는 매직 플랫 시팅 기능을 활용하면 최대 1,780ℓ까지 늘어난다.
푸조 508 SW

가솔린 엔진 2종(180마력 및 225마력), 디젤 엔진 3종(130마력, 160마력, 180마력) 중 선택할 수 있으며 최신 EAT8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여기에 나이트 비전,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시스템, 포칼(FOCAL®) 하이파이 오디오 시스템, 핸즈프리 테일 게이트 등 풍부한 안전 및 편의 시스템을 탑재했다. 뉴 푸조 508 SW는 내년 1월부터 유럽을 시작으로 판매한다.

푸조 e-레전드 콘셉트는 푸조의 기술과 비전, 브랜드 헤리티지를 조화시켜 만든 순수전기자율주행차다. 푸조 504 쿠페에서 영감을 받아 재해석했다. 504 쿠페의 스타일을 계승해 광대한 유리면으로 나뉘어진 전통적인 3박스 쿠페 형태로 만들었다. 운전자는 대시보드를 가로지르는 49인치 대형 컬러 스크린, 선바이저의 12인치 스크린, 주요 장치를 조작할 수 있는 센터 콘솔의 6인치 터치 스크린 등을 통해 자율 주행 모드 및 수동 주행 모드에 따라 영화나 게임 등 미디어 콘텐츠를 이용 할 수 있다.
푸조 e-레전드 콘셉트

푸조 e-레전드 콘셉트는 100% 전력으로 구동한다. 100kWh 배터리를 장착하고 최고 출력 340 Kw, 최대 토크 800Nm를 발휘하며 국제표준시험방식인 WLTP에 따라 600km를 주행 할 수 있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걸리는 시간은 4초 미만이며, 최고 속도는 220km/h다.

마지막으로 푸조는 이번 모터쇼에서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가솔린 엔진인 ‘하이브리드(HYBRID)’와 4륜 구동 ‘하이브리드4(HYBRID4)’도 선보였다. 푸조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엔진은 1.6 퓨어 테크(Pure Tech)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가 결합해 최고출력 225마력, 300마력을 발휘하며 새로운 8단 전자자동변속기 ‘e-EAT8’이 맞물린다.

리튬 이온 배터리 용량은 하이브리드 11.8 kWh, 하이브리드4는 13.2 kWh다. WLTP 기준 순수 전기모드로 최대 5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배터리는 3.3kW 표준 플러그로 충전할 경우 7시간, 옵션형 6.6 kW 월박스(Wallbox) 충전기를 사용할 경우 1시간 45분 이내에 충전할 수 있다.
푸조 e-레전드 콘셉트

하이브리드4 엔진은 푸조 3008 GT에 탑재되며, 하이브리드 엔진은 푸조 508과 508 SW에 탑재된다.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엔진은 2019년 가을부터 해당 모델에 적용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다양한 푸조 모델과 푸조 바이크도 전시했다. 푸조 108부터 308까지 해치백 및 푸조 SUV 라인업, 미니밴 푸조 리프터와 리프터 4X4 콘셉트를 비롯해 FIA 월드 랠리크로스 챔피언십에 출전하고 있는 푸조 208 WRX를 전시했다. 투트랙 바이크 eT01 FS, eT01와 로드 바이크 eR02, 산악 자전거 eM02 등 4개의 전기 바이크도 선보였다.

파리=이다정 기자 dajeong@autocast.kr

TAGS
파리한달살기 프랑스 파리 자동차 푸조 푸조 508 SW 푸조 콘셉트카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