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마세라티, 1986년 재현 모델 100대 한정 판매...국내 16대 배정
데일리 뉴스

마세라티, 1986년 재현 모델 100대 한정 판매...국내 16대 배정


0
마세라티가 전세계 100대 한정 판매하는 ‘로얄(Royale) 에디션’을 5일 출시했다. 국내에는 콰트포르테 6대, 기블리 4대, 르반떼 6대 등 총 16대를 한정 판매한다.

로얄 에디션은 마세라티가 1986년 3세대 콰트로포르테 모델을 기반으로 선보였던 스페셜 모델이다. 당시 51대 한정 제작됐다. 독특한 블루, 그린 색상의 외관, 기본형 모델과 차별화된 원목 소재의 인테리어로 고급스러움을 한층 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성악가 ‘루치아노 파바로티’가 애정했던 모델로도 알려져 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2020년 로얄 에디션은 외장색으로 블루 로얄(Blu Royale)와 녹색 색조의 베르데 로얄(Verde Royale) 두 가지가 쓰인다. 

실내는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에르메네 질도 제냐(Ermenegildo Zegna)’가 맡았다. 고품질 경량 나파 가죽 스트립을 교차 직조해 만든 펠레테스타(Pelletessuta) 가죽을 적용했다. 또 센터 콘솔 한가운데에 한정판 헌정 배지를 더했다.

모델별로 실내 트림과 휠을 달리 했으며 각각의 가격은 콰트로포르테 그란루쏘 로얄 에디션 1억8480만원, 기블리 그란루쏘 로얄 에디션 1억4120만원, 르반떼 그란루쏘 로얄 에디션 1억5850만원이다. 
 
이와 함께 마세라티는 최초 구입 고객에게 엔진오일, 브레이크 패드, 브레이크 디스크 등 총 10종의 소모품을 평생 무상으로 교환해주는 ‘마스터 케어 프로모션’을 함께 제공한다.
 
dajeong@autocast.kr
TAGS
마세라티 마세라티한정판 마세라티기블리 마세라티콰트로포르테 마세라티르반떼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