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쌍용차, 11번가서 티볼리 20만원 할인권 반값 판매
데일리 뉴스

쌍용차, 11번가서 티볼리 20만원 할인권 반값 판매


0
쌍용자동차가 11번가와 손잡고 티볼리 전 모델에 대해 맞춤형 구매혜택을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쌍용차에 따르면 티볼리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오는 24일까지 11번가에서 20만원 할인권을 반값인 10만원에 구매해 신차 계약 시 사용할 수 있다. 할인권을 구매하면 가까운 전시장과 연결돼 담당 영업사원과 시승 신청을 비롯한 구체적인 구매 상담이 진행된다.

티볼리 출시 5년을 맞아 쌍용차가 지난달 선보인 티볼리 리미티드 에디션은 풀옵션급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가격을 낮춘 모델이다. 1000대 한정으로는 2280만원(가솔린 모델)에 판매한다. 
 

리미티드 에디션은 안전사양으로 9가지 필수 첨단주행보조기술(ADAS)과 6에어백을 기본으로 적용하고 △Full LED 램프(헤드/포그/리어램프 포함) △18인치 다이아몬드 컷팅 휠 등 고급 외관 사양을 장착했다. 인테리어는 △전용 레드 스티치(Red Stitch) 인테리어(시트, 암레스트, 스티어링휠, 대시보드 등)를 더했다.
 
아울러 △9인치 HD 스마트 미러링 내비게이션 △1열 열선 및 통풍시트 △운전석 파워시트 및 럼버서포트+하이패스 및 ECM 룸미러+휴대폰 무선충전패드로 구성된 컴포트 패키지를 기본으로 제공한다. 

티볼리 리미티드 에디션 판매가격은 가솔린과 디젤 각각 2410만원, 2636만원이다. 티볼리의 기존 모델 판매가는 트림에 따라 △가솔린 1683만~2293만원 △디젤 2277만~2519만원이다.

dajeong@autocast.kr
TAGS
티볼리 쌍용차티볼리 티볼리리미티드에디션 11번가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