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출시 40년 된 르노 마스터...글로벌 누적판매 300만대 기록
데일리 뉴스

출시 40년 된 르노 마스터...글로벌 누적판매 300만대 기록


1980년 출시해 유럽 대표 상용차 모델로 자리매김
국내는 2018년 출시...올 3월 새로워진 뉴 마스터 밴・버스 선보여

0
르노 마스터 최초 모델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르노의 중형 상용차 ‘르노 마스터’가 출시 40년 만에 글로벌 누적판매 대수 300만대를 기록했다. 25일 르노삼성자동차에 따르면 르노 마스터가 이 같은 기록을 세운 것은 물론 작년 한 해만 전세계 50개국에서 12만4000대가 팔려 5년 연속으로 유럽 대형 밴 시장에서 최고 판매량 기록을 세웠다.

국내에는 르노삼성차가 지난 2018년 10월 르노 마스터 밴 출시를 시작으로 2019년 6월 마스터 버스 13인승과 15인승을 출시했다. 지난 3월에는 내・외장 디자인과 편의사양을 강화한 뉴 마스터 밴과 버스를 선보였다. 마스터는 국내 출시 이후 약 4300대가 판매됐다.

르노 마스터는 차량 사용 목적에 따라 다양한 형태로 개조가 가능하다. 크고 넓은 화물 공간을 제공하는 마스터 밴 모델과 탑승 승객을 위한 높고 넓은 공간을 제공하는 마스터 버스 모델이 있으며 이는 캠핑카와 통학용 어린이 버스, 냉동/냉장차량 등 다양한 용도로 개조하기 위한 베이스 모델로도 사용하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르노 마스터는 치열한 유럽시장에서 이미 오랜 세월에 걸쳐 검증받은 중형 상용차”라며 “현재 국내에서도 판매 중인 뉴 르노 마스터는 세련된 디자인과 승용감각의 실내구성, 측풍영향 보정기능 등으로 한층 업그레이드 되어 국내 상용차 시장의 변화를 선도하는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dajeong@autocast.kr
TAGS
르노마스터 마스터 르노 상용차 마스터밴 마스터버스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