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차공개 각잡힌 시트로엥 소형 전기차 ‘뉴 ë-C4’ 사전 공개
신차공개

각잡힌 시트로엥 소형 전기차 ‘뉴 ë-C4’ 사전 공개


0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시트로엥이 순수 전기 콤팩트 해치백 ‘뉴 ë-C4’와 내연기관 버전 ‘뉴 C4’를 온라인을 통해 사전 공개했다. 시트로엥은 해당 모델을 통해 브랜드의 브랜드의 새로운 디자인 방향성을 제시하고 소형차 세그먼트에도 전동화 파워트레인을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뉴 ë-C4와 뉴 C4는 ▲보다 날렵하고 강렬해진 브랜드의 새로운 소형차 디자인 ▲순수 전기와 가솔린, 디젤로 구성된 폭넓은 파워트레인 ▲한단계 업그레이드된 ‘시트로엥 어드밴스드 컴포트’ 프로그램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신차는 기존 디자인보다 각을 살린 면과 선을 통해 해치백 특유의 역동성과 SUV의 강인함을 구현했다. 실내 또한 간결하게 다듬어 시트로엥 특유의 안락함을 현대적으로 해석했다.
 
또 PSA그룹의 멀티 에너지 플랫폼 CMP(Common Modular Platform)를 기반으로 제작돼 파워트레인에 관계없이 동일한 핸들링과 첨단사양, 스타일과 감성을 제공한다. 필요에 따라 순수 전기차 또는 디젤이나 가솔린 중 선택할 수 있다.

시트로엥 어드밴스드 컴포트 프로그램은 프로그레시브 하이드롤릭 쿠션 서스펜션과 어드밴스드 컴포트 시트를 비롯해 실내에 운전자와 탑승자의 편안함과 편리함을 위한 혁신기술을 더했다.
 
뉴 ë-C4와 뉴 C4에 대한 자세한 사양은 오는 30일 공개 예정이다.

한편 시트로엥은 전동화 추진 전략에 따라 올해 총 6종의 모델을 선보인다. 연초 중형 SUV ‘C5 에어크로스 PHEV’를 시작으로 순수 전기 초소형차 ‘에이미’, 순수 전기 미니밴 ‘ë-점피’와 순수 전기 9인승 MPV ‘ë-스페이스투어러’를 차례로 선보였다. 사전 공개한 뉴 ë-C4는 해당 전략의 다섯번째 모델이다. 

dajeong@autocast.kr
TAGS
시트로엥 시트로엥 해치백 시트로엥_전기차 뉴C4 뉴eC4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