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팰리세이드 이어 모하비도 고급화...기아 모하비 더 마스터 ‘그래비티’ 출시
데일리 뉴스

팰리세이드 이어 모하비도 고급화...기아 모하비 더 마스터 ‘그래비티’ 출시


0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고급화를 내세워 대형 SUV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6일 현대자동차가 대형 SUV 팰리세이드에 최고급 트림을 추가한 데 이어 7일 기아자동차는 모하비 더 마스터의 최고급 모델 ‘그래비티’를 출시했다. 

그래비티는 기존 모하비 더 마스터의 최상위 트림 ‘마스터즈’를 바탕으로 실내・외에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신규 블랙 라디에이터 그릴과 블랙 도장 20인치 휠을 기본 적용했다.

 

실내는 스티어링 휠, 센터 콘솔, 1・2열 도어 암레스트 및 도어 센터 트림에 ‘알칸타라’를 입혔다. 동승석 크래쉬 패드에만 적용했던 무드 램프는 1열 양쪽 도어 트림까지 확대했다.



그래비티 모델의 가격은 5인승 5547만원, 6인승 5652만원, 7인승 5612만원이다. (※ 개별소비세 1.5% 기준) 

한편 기아차는 그래비티 모델 출시와 함께 모하비 더 마스터 모든 트림의 6인승 모델 2열에 컵홀더를 신규 적용하고 머리 지지대 크기를 키워 편의성을 높였다.



기아차 관계자는 “국산 동급 중 유일하게 V6 3.0 디젤 엔진을 적용해 강력한 파워를 자랑하는 모하비는 국내 대형 SUV 시장을 굳건히 지키고 있다”며 “강인함과 고급스러움을 더한 그래비티 모델로 대형 SUV 팬들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해 ‘더 뉴 그랜저’에 최초로 도입된 최고급 트림 ‘캘리그래피’를 2020 팰리세이드에도 새롭게 추가했다. 모하비 더 마스터 그래비티와 마찬가지로 전용 라디에이터 및 인테이크 그릴, 휠 등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가격은 가솔린 3.8기준 캘리그래피 4567만원이며, 캘리그래피 트림에 2열 상품성을 강화한 VIP는 5137만원이다.(※ 개별소비세 1.5% 기준, 디젤 2.2 모델은 가솔린 3.8 트림 별 가격에 150만원 추가)

dajeong@autocast.kr
TAGS
기아자동차 모하비더마스터그래비티 모하비더마스터 팰리세이드캘리그래피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