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콘티넨탈과 젠하이저, 스피커 필요 없는 차량 음향 시스템 개발
데일리 뉴스

콘티넨탈과 젠하이저, 스피커 필요 없는 차량 음향 시스템 개발


0

[오토캐스트=정영철 기자] 콘티넨탈과 젠하이저가 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0에서 스피커 사용하지 않는 차량 오디오 시스템을 선보였다.

해당 시스템은 콘티넨탈의 액추에이티드 사운드(Ac2ated Sound) 시스템과 젠하이저의 특허받은 엠비오 3D(AMBEO 3D) 기술을 통합해서 구현했다. 이 새로운 콘셉트는 기존 스피커 기술을 완전히 배제하고 차량 내 특정 표면을 자극해 생생한 3D 사운드를 만들어낸다. 이를 통해 사용자의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극대화한다.
특히, 콘티넨탈 사의 액추에이티드 사운드 시스템은 기존 오디도 시스템과 비교해 무게와 공간을 최대 90% 줄일 수 있어 자동차 실내 패키징에 많은 이점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시스템에 사용되는 액추에이터는 A필러 트림, 도어 트림, 루프 라이닝, 리어 쉘프 등과 같은 부품에 진동을 일으켜 각기 다른 주파수 범위에서 소리를 발산한다.

콘티넨탈 차량 네트워킹 및 정보 사업본부 총괄을 담당하는 헬무트 마치(Helmut Matschi) 사장은 “콘티넨탈은 음향, 인포테인먼트 및 차량 설계 분야에서 쌓은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액추에이티드 사운드에 도입했다. 젠하이저의 오디오 전문가는 이 선구적인 오디오 시스템을 더욱 개선할 수 있도록 도왔다”며, “양사가 함께 개발한 오디오 시스템은 최고 품질의 사운드를 재생할 뿐 아니라 부피와 무게까지 줄이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cdyc37@gmail.com
TAGS
오토캐스트 ces 2020 콘티넨탈 젠하이저 음향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스피커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