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시트로엥 ‘2019년형 뉴 C4 칵투스’ 출시…주행보조장치 늘려
데일리 뉴스

시트로엥 ‘2019년형 뉴 C4 칵투스’ 출시…주행보조장치 늘려


0
시트로엥이 뉴 C4 칵투스 SUV의 2019년형 모델을 28일 출시했다. 이번 뉴 C4 칵투스 SUV는 새로운 6단 자동변속기와 120마력의 BlueHDi 디젤 엔진, 12가지의 주행 보조 장치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의 6단 전자제어 자동변속기 ETG 6를 대체하는 6단 자동변속기는 한층 부드러운 변속을 통해 편안한 주행을 지원한다. 1.5 BlueHDi 엔진은 기존 모델보다 21마력 향상돼 최고출력 120마력, 최대토크 30.61kg·m를 발휘한다. 특히 실생활에서 주로 사용하는 엔진회전구간(1,750rpm)에서 최대토크가 형성돼 있다. 연비는 복합 기준 15.5km/ℓ(도심 14.4km/ℓ 고속 17.1km/ℓ)다. 

아울러 액티브 세이프티 브레이크, 차선 이탈 경고, 운전자 주의 경고 등이 포함된 기존의 여덟 가지 주행 보조 장치에 네 가지 기능을 추가했다. 사각지대 모니터링 시스템, 파크 어시스트, 힐 스타트 어시스트와 함께 스탠다드, 눈, 진흙, 모래, ESP 오프 등 노면 상황에 따라 구동력과 제동력을 조절하는 그립 컨트롤을 추가했다(샤인 트림 기준).

‘시트로엥 어드밴스드 컴포트®’ 프로그램도 적용했다. 댐퍼 상하에 두 개의 유압식 쿠션을 추가해 노면의 진동을 효과적으로 흡수하고 안정적인 코너링을 제공하는 프로그레시브 하이드롤릭 쿠션™ 서스펜션과 15mm의 고밀도 폼을 사용한 어드밴스드 컴포트 시트를 포함한다.

가격은 ▲7가지 주행 보조 장치와 16인치 알로이 휠이 적용된 필(Feel) 트림 2,980만 원 ▲12가지 주행 보조 장치와 17인치 알로이 휠이 적용된 샤인(Shine) 트림 3,290만 원이다. 개별소비세 인하분을 적용할 경우 각 2,944만 원, 3,252만 원이다(부가세 포함).

이다정 기자 dajeong@autocast.kr
TAGS
시트로엥 시트로엥 칵투스 칵투스 C4 칵투스 SUV C4 칵투스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