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모터쇼 중국에서만 파는 현대차 '라페스타' 아반떼 보다 예쁜가?
모터쇼

중국에서만 파는 현대차 '라페스타' 아반떼 보다 예쁜가?


0

현대자동차가 25일 중국 신국제전람중심에서 열린 ‘2018 베이징모터쇼’에서 중국 전략 차종 ‘라페스타(Lafesta)’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이날 행사에는 정의선 부회장을 포함한 설영흥 현대자동차 중국사업 담당 고문 등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와 베이징현대의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라페스타는 중국의 신주류로 부상하는 85~85년생 세대를 타깃으로 개발했다. 휠베이스 2700mm의 크기로 국산 중형 세단에 비해 조금 작은 준중형급 이상의 차체를 갖고 있다. 특히, 쿠페 스타일의 디자인으로 최근 등장하는 유럽차의 디자인 추세와 일맥상통한다.

라페스타는 1.4와 1.6리터 터보 가솔린 엔진에 7단 DCT변속기를 조합했으며 ADAS 등 지능형 안전 기술을 대거 탑재한다. 이외에도 듀얼 머플러, 스포츠 시트, D컷 스티어링휠, 대형 디스플레이 등을 적용해 젊은 소비자를 공략한다.

이 차는 중국의 충칭 공장에서 올 4분기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며 중국에서만 생산, 판매한다.

오토캐스트= 이다일 기자 auto@autocast.co.kr

TAGS
현대자동차 라페스타 중국 베이징모터쇼 출시
SHARE

이다일
경향신문과 세계일보에서 여행, 자동차, 문화를 취재했다. 한민족의 뿌리를 찾는 '코리안루트를 찾아서'(경향신문),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소개한 '아름다운 한국'(경향신문+네이버) 등을 연재했고 수입차 업계의 명암을 밝힌 기사로 세계일보 이달의 기자상을 받기도 했다. 2017년에는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캐스트를 창간하고 영상을 위주로 한 뉴미디어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