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모터쇼 포드 포커스RS의 특별한 옵션 '드리프트 스틱' 발매
모터쇼

포드 포커스RS의 특별한 옵션 '드리프트 스틱' 발매


켄블락이 보증한다

0

포드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규모의 자동차 튜닝쇼 ‘SEMA’에 ‘드리프트 스틱’을 내놨다. 전자식 브레이크로 뒷바퀴를 잠궈 쉽게 드리프트를 구현하는 옵션이다.

포드는 지난 달 31일 드리프트 스틱을 공개하면서 “세계 최초의 전기 제어식 드리프트용 사이드 브레이크”라고 밝혔다.

드리프트 스틱은 북미 시장에서 판매하는 포드 포커스 RS에 옵션으로 장착할 수 있으며 알루미늄 레버를 당겨 뒷바퀴를 잠궈 드리프트 동작을 구현할 수 있다. 이 장치는 999달러 (약 100만원)에 추가하며 옵션을 더해도 자동차의 보증은 유지된다고 포드는 설명했다.

또, 드리프트 스틱을 통해 USB 케이블을 연결하고 진단 데이터를 검색하는 등 부가기능을 더했다. 드리프트 스틱은 포드의 포커스 튜닝카로 드리프트 쇼를 보여주는 유명 드라이버 켄 블락이 테스트했다.

드리프트 스틱은 오는 12월 1일까지 한정 판매한다.

오토캐스트=이다일 기자 auto@autocast.kr

TAGS
SHARE

이다일
경향신문과 세계일보에서 여행, 자동차, 문화를 취재했다. 한민족의 뿌리를 찾는 '코리안루트를 찾아서'(경향신문),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소개한 '아름다운 한국'(경향신문+네이버) 등을 연재했고 수입차 업계의 명암을 밝힌 기사로 세계일보 이달의 기자상을 받기도 했다. 2017년에는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캐스트를 창간하고 영상을 위주로 한 뉴미디어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