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데일리뉴스] 코나의 강력한 상대 폭스바겐 티-록 외 1건 | 0802
데일리 뉴스

[데일리뉴스] 코나의 강력한 상대 폭스바겐 티-록 외 1건 | 0802


매일 아침 전해드리는 자동차 소식 오토캐스트. 8월 2일 시작하겠습니다.

최근 자동차 업계의 트렌드는 전기차와 이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바로 소형 SUV인데요. 우리나라에서도 현대가 코나를 기아가 스토닉을 출시하면서 팽팽한 대결을 시작했습니다. 이 차들은 사실 유럽 시장에서 더 본격적인 경쟁을 해야하는데 르노삼성의 QM3가 르노 캡처라는 이름으로 유럽에서 큰 인기를 끌었고 쌍용의 티볼리도 유럽 수출 물량이 상당수를 차지합니다.

유럽의 소형 SUV 시장에서는 엄청난 강자가 데뷔를 앞두고 있습니다. 바로 폭스바겐의 티-록인데요 티구안보다 작은 크기의 소형 SUV입니다. 유럽 매체들은 닛산의 쥬크와 비슷한 크기로 경쟁 구도를 형성할 것이라고 보도했는데 폭스바겐이 조금씩 티저 이미지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올 9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의 데뷔가 유럭한 티-록은 이번 디자인을 설명하는 영상에서 조금씩 나타납니다. 외부 스케치를 두고 토론하는 모습과 실내 내장재를 선택하면서 예를 든 재질이 실제 티-록에 들어갈 것으로 봐야합니다. 그리고 유저인터페이스 역시 개발 과정의 개발자들을 보여주는데 새로운 LCD 계기반과 내비게이션에 완전히 새로운 디자인을 담을 것으로 보입니다. 예정대로라면 폭스바겐의 티-록은 올해 국내에서도 볼 수 있을 것인데 최근의 인증 문제로 불투명한 상태입니다. 어쨌건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세계 자동차 시장도 소형 SUV의 경쟁구도가 점점 확대되고 있습니다.

오늘은 자동차 광고 영상 두 편을 준비했습니다. 먼저 현대자동차 쏘나타의 미국 광고입니다. 현대자동차는 미국에서 쏘나타를 주력 모델로 판매하고 있는데 이 차를 운전하면 행복해진다는 다소 뜬금없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또 한편은 폭스바겐 골프의 새로운 광고입니다. 글로벌 마케팅을 위해 제작한 광고인데 BMW와 비슷한 제스쳐 컨트롤을 주제로 삼았습니다. 폭스바겐의 골프에도 이제 음악을 제스쳐를 이용해 조절할 수 있게 되나봅니다.


지금까지 오토캐스트입니다.

TAGS
자동차 시승기 오토캐스트 이다일 수입차 폭스바겐 티록 t-roc 리프 전기차
SHARE

이다일
경향신문과 세계일보에서 여행, 자동차, 문화를 취재했다. 한민족의 뿌리를 찾는 '코리안루트를 찾아서'(경향신문),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소개한 '아름다운 한국'(경향신문+네이버) 등을 연재했고 수입차 업계의 명암을 밝힌 기사로 세계일보 이달의 기자상을 받기도 했다. 2017년에는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캐스트를 창간하고 영상을 위주로 한 뉴미디어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Autocast TV